열린 서재‎ > ‎

당신은 알 것 같아요

게시자: 성우넷, 2018. 1. 25. 오전 1:00   [ 2019. 2. 20. 오전 7:46에 업데이트됨 ]



당신은 알 것 같아요 어느 겨울 흐르지 못하고 고드름처럼 언 내 눈물 줄기를

당신은 알 것 같아요 당신을 뒤로 하고 그 먼 길을 돌아 돌아가다 당신과의 추억 속에 주저앉아 흐느끼고 흐느끼던 내 흔적들을

당신은 알 것 같아요 너무 잘 알 것 같아서 나보다 잘 알 것 같아서 한 번을 부르지 못하고 그저 세월 속으로 보내버린 내 가녀린 마음을


음악 <눈물> 교한

 사진 저작권 ben